비매도서

이학행 시인의 시집. 이학행의 시집은 숱한 밤들의 서성임은 언제나 새벽의 저변으로 침잠해갔다. 새벽에서 황혼까지…. 일상을 되뇌고 행하며 걸어온 발자취는 풍경을 계절로 물들이고, 낙하하는 저녁, 여광에 이은 밤은 글처럼 어둑히 시처럼 푸르게 다가온다.

 

 

2010 시원.jpg
 

학행 시선집

 

 

 

 

 

 

지은이: 이학행

펴낸날: 2019년 2월 11일

가격: 비매도서

판 형: 130*210

ISBN: 978-89-6339-608-8

페이지수: 128p

 

 
 

 

    도서소개

 

 

 

미리보기1.jpg

 

미리보기3.jpg

 

 
 

    저자소개

 

 
 

저자 : 이학행

 

숱한 밤들의 서성임은 언제나 새벽의 저변으로 침잠해갔다. 새벽에서 황혼까지…. 일상을 되뇌고 행하며 걸어온 발자취는 풍경을 계절로 물들이고, 낙하하는 저녁, 여광에 이은 밤은 글처럼 어둑히 시처럼 푸르게 다가온다.